건강하고 안정적인 한중 관계는

건강하고 안정적인 한중 관계는 핵심 관심사를 해결하는 데 달려 있습니다.

건강하고 안정적인

카지노사이트 제작 수요일은 한중 수교 30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지난 30년 동안 양국은 냉전 종식 이후의 역내 정치적 격동, 국제 금융 위기 등 이례적인 여정을 겪었습니다.
2008년, 한반도 위기. 현재 진행 중인 러시아-우크라이나 분쟁, COVID-19 대유행, 지역 혼란 및 부진한 세계 경제를 감안할 때 세계는 복잡하고 민감한 시기에 왔습니다.

이러한 배경에서 중국과 한국은 중요한 두 나라로서 기념일을 계기로 양국의 소통을 더욱 강화해야 합니다.
그리고 협력. 이는 양국뿐만 아니라 지역과 세계의 평화와 발전을 위해서도 매우 중요합니다.

지난 30년 동안 중국과 한국은 정치, 경제, 문화 및 안보 분야에서 동시에 관계를 개선했습니다. 정치적으로 두 사람은
2008년부터 전략적 협력 파트너십을 맺었습니다.
. 경제적으로 2021년에 양국 교역은 3,600억 달러를 초과했습니다.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에는 양국의 인적교류가 연간 1000만 명에 달했다. 안보 측면에서 양국은 고위급 안보 대화를 나눴다.

건강하고 안정적인

다른 분야에 걸쳐 동시에 협력을 촉진하는 그러한 유대 관계를 가진 국가는 거의 없습니다. 양국의 원활한 발전을 위한 하나의 열쇠
관계는 상호 존중되었습니다. 중국은 관계를 중시한다
한국과 함께. t 이후에도
그는 COVID-19 전염병의 발병, Yang Jiechi, 정치국 위원
중화인민공화국(CPC) 중앙위원회 및 외교부 주임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와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이 총 3차례 한국을 방문해 팬데믹 기간 동안 중국 고위급 인사가 한국을 가장 많이 방문한 나라가 됐다.

2022년 3월 10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에게 축전을 보냈다. 3월 25일 두 사람은
ld 전화 대화.

5월 9일 왕치산 중국 부주석이 대표단을 이끌고 윤씨 취임식에 참석해 왕을 중국 최고위급으로 만들었다.
남쪽에 참석하는 공무원
한국 대통령의 취임식 및 계속되는 높은 강조
중국은 한국과의 관계 발전에 중요성을 부여합니다.

양국 관계의 급속한 발전을 위한 또 다른 열쇠는 양측이 상대방의 핵심 관심사를 수용할 필요가 있다는 것입니다.

양국은 입장이 다르고 시급한 문제에 직면해 있어
각각의 고려 사항이 있습니다
관련 문제에. 수교 이후 30년 동안
“대만 문제 등 중국 내정 간섭에 한국이 미국을 따라야 하나?” 등의 질문이 나왔다. 그리고 “중국은 북한과 어떤 관계를 발전시킬 것인가?” 의 문제에도 불구하고
THAAD 배치와 관련하여 양국은 일반적으로 상호 관계의 건전한 발전과 안정을 보장하는 열쇠인 서로의 핵심 관심사를 고려했습니다.

수교 30주년을 맞아 중국과 한국은 양국 관계에 대한 원래 의도, 특히 관련 조항을 재검토해야 한다. More news